JavaScript 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.
일부 콘텐츠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있습니다.


free김효선'사물思索'전

기획
  • 전시일자 2019-11-26 ~ 2019-12-01
  • 전시시간 AM10:00-PM7:00(입장은 6:20까지)일요일 5시까지 관람가능, 월요일 휴관
  • 전시장소 멀티아트홀
  • 주최
  • 후원 (재)수성문화재단 수성아트피아
  • 입장료 무료
  • 문의 053)668-1569/1585
다른 전시보기
  • 전시소개
  • 작가소개

 


 


작가노트

인간의 일상에서 도구는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.

도구에는 제각각의 기능이 있고

인간에겐 자신이 속한 사회 속에서 주어진 저마다의 역할이 있다.

사회 속에서 인간의 역할은 기능을 발휘하는 도구로써의 삶이기도하다.

도구에는 그 시대의 삶이 담겨있고

개인이 주로 사용하는 도구에는 그의 삶이 녹아 있다.

작업자에게 도구는 작업자의 손보다 더 섬세한 손이 된다.

여러 가지 부속들이 결합된 형태가 작동하는 도구에서는 공연장의 완벽하게 연출된 무대가 연상되기도 하였다.

나의 작업은 도구의 기능에서 바라본 삶의 장면에 관한 사색이다.

 2016. 5

오래 지닌 사물에는

삶이 녹아있다.

그것이 물건이든

바라보는 장면이든

닳고 닳아서 닮아간다.

그렇게 업적業績이 된다.

2018. 11

 





댓글달기
※ 댓글은 1000자 이내의 영문이나, 500자 이내의 한글로 8라인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 현재 댓글입력상태 :byte line )